전원만 연결하면 AI를 구축해주는 엔비디아 DGX 시스템


“엔비디아는 앞으로 소프트웨어 회사다.” IT 회사가 아니고는 인공지능 도입이 쉽지 않은데요. 데이터센터 구축부터 소프트웨어 개발까지 다 해야 하기 때문이죠. 이런 기업들을 겨냥해 엔비디아가 내놓은 솔루션이 있습니다. 바로 DGX 시스템인데요. 서버 구축부터 소프트웨어 지원, 사후 관리까지 모두 지원하는 '풀 스택' 솔루션입니다. 네이버도 이를 이용해 인공지능을 연구하고 있다고 합니다. 엔비디아는 왜 이런 풀 스택 전략을 펼치는지 살펴봅니다.

베스트클릭

상단 이동 뒤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