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노우플레이크, 워런 버핏도 콕 찍은 클라우드업계의 다크호스




갓 상장했음에도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등 빅3의 대항마로 불리는 클라우드 기반 데이터분석 회사 스노우플레이크. 빅데이터 분석의 시대가 되면서 클라우드 업계의 다크호스로 떠올랐죠. 이 회사의 클라우드서비스가 왜 빅3의 대항마로 불리는지, 왜 가치투자의 달인 워런 버핏까지 투자했는지 분석합니다.

베스트클릭

상단 이동 뒤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