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omberg 현재 페이지 01/전체 페이지23

"너무 착하게 굴려 하지 마라"

펩시코의 최장수 CEO였던 인드라 누이가 오는 10월 사임을 발표했다. 12년간 CEO로 재직하며 그를 얕잡아보던 투자자와 회사 임원들을 보란듯 내리막길을 걷던 펩시 콜라를 멋지게 부활시켰다. 스티브 잡스의 이 조언 한마디에서 힘을 얻었다.

베스트클릭

상단 이동 뒤로